생활정보

게시글 검색
4월에 찾은 꽃동산 "완산공원"
직장맘고충상담소 조회수:1066 221.159.153.17
2016-04-15 18:14:55

한 사람이 만든 모두의 쉼터, 완산공원

 

전주 시내를 남쪽으로 나직이 내려다보며 굽이를 펼쳐놓은 산, 완산칠봉.

완산칠봉은 해발고도 163m로 그리 높지 않은 산이지만 예부터 ‘완산’이란 이름이 그러하듯 전주를 대표해 온 이름이다.

완산공원은 그 산자락을 끼고 조성된 전주 대표 공원이다.

4월이면 완산공원은 꽃동산이 된다.

‘꽃동산’이라 불리는 이 곳은 처음에 한 시민의 손으로 만들어졌다. 김영섭(71) 씨가 그 주인공.

간혹 비싼 값에 팔라는 사업가들의 유혹도 있었지만 김영섭 씨는 이곳을 40년 넘게 가꿔 나갔다.

그러나 사람들이 꽃동산에 몰려들면서 김영섭씨 혼자만의 힘으로 더 이상 관리가 불가능해졌다.

2009년. 김영섭씨는 꽃동산을 전주시에 매각했다. 더 많은 시민들이 행복했으면 하는 바람 때문이었다.

그 후 전주시에서는 시민들이 더욱 편하게 이용하고 자연을 만끽할 수 있도록 공원 시설을 정비하고 다양한 수목을 식재하였다.

한 시민의 노력으로 완산공원은 전주 시민 모두의 쉼터가 되었다.  

그래서 더 아름답다.

 

 

 

 

 

 더 자세한 내용을 알고 싶으시면 이곳을 꾹 눌러주세요

 

댓글[0]

열기 닫기